Quick Menu

Quick Menu

Quick Menu

커뮤니티

진료시간

  • 평일 09:00 ~ 20:00
  • 토요일 09:00 ~ 17:00
  • 일/공휴일 09:00 ~ 17:00
  • 점심시간 12:30 ~ 13:30
  • 물리치료평일 09:00 ~ 18:00
  • 물리치료/토 09:00 ~ 13:00

공휴일/일요일은 물리치료 운영하지 않습니다.

02-900-9942

Fax. 02-900-5505

건강칼럼

  • 커뮤니티
  • 건강칼럼

제목

추위에 움츠러드는 몸, 목 디스크 위험이?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기온이 뚝 떨어지고 추운 날씨가 되면 옷차림이 겹겹이 무거워지고, 바람을 피하기 위해서 저절로 고개 숙인 자세가 되는 경우가 많다. 머리는 점점 내려가고, 몸에는 힘이 잔뜩 실리면서 자세가 움츠러들기 쉽고, 그렇게 한참을 걷고 나면, 잔뜩 긴장했던 목과 어깨가 쑤시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 그래서 겨울에는 특히 목 건강에 유의해야 한다.

추운 남자

이렇게 움츠리고 걷는 자세는 몸에 자극을 주고 통증을 유발하여 매우 위험하다. 목과 어깨에 자극을 주다가 척추에까지 힘이 가해진다면, 심각할 경우에는 목 디스크가 걸릴 수 있다. 하이닥 정형외과 상담의사 김문찬 원장은 목 디스크의 위험성에 대해 이야기했다. “목 디스크는 허리 디스크보다 낮은 빈도로 발병하지만,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흡수 자체가 늦어져 허리 디스크보다 더 위험한 경우가 많다”라고 강조했다.

목 디스크는 목뼈 사이에 충격을 흡수하는 디스크가 잘못된 자세나 노화로 변형이 생겨서 신경을 압박하는 질환이다. 여기서 '디스크'는 병명이 아니라 척추뼈와 뼈 사이를 연결하는 구조물을 말한다. 척추는 우리 몸의 중심을 잡아주며 기둥 역할을 하기 때문에 매우 주의가 필요하다.

자가진단법_목디스크

목 디스크의 증상에는 보통 목이나 어깨 결림이 나타나고, 팔과 손으로도 통증이 이어질 수 있다. 자가 진단을 통해서 디스크를 의심해볼 수 있으며, 개인 상태의 파악이 가능하다. 이에 김문찬 원장은 “특히 젓가락질이나 단추 채우기 등 미세한 동작이 힘들면 병원에 방문하여 전문의와 상담을 진행해야 한다”라고 전하며, 증상에 따른 빠른 대처를 중요시했다.

만약 디스크가 진행되었다는 진단을 받았다면, 바로 치료가 이루어져야 한다. 디스크 치료법은 총 2가지로, 수술하는 방법과 비수술적 치료가 있다. 김문찬 원장은 ”목 디스크는 대부분 약물이나 물리치료 등 수술하지 않는 방법을 우선으로 하지만, 척수증이 동반된 경우는 심각한 상황이 발생하기 전에 수술을 시행한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목 디스크는 치료보다 예방이 우선으로, 평소 목의 바른 자세와 스트레칭의 생활화가 중요하다. 그럼에도 지속적으로 통증이 발생할 경우에는 전문의에게 진찰을 받고 정확한 진단을 내리는 것이 우선이다”라고 말했다.

목을 건강하게 지키기 위해서는 간단하지만 자주 몸을 이완시켜야 한다. 관절에서 소리가 날 때까지의 과도한 움직임은 목에 더 좋지 않은 결과를 유발할 수 있으니 유의해야 한다. 적절한 강도의 운동을 해야 하며, 목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힘을 빼면서 긴장을 풀어야 한다. 무엇보다 겨울철에 몸이 움츠러들지 않도록 목을 따뜻하게 감싸는 목도리를 하는 것을 추천한다.

도움말 = 하이닥 상담의사 김문찬 원장 (정형외과 전문의)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